홈 > 보도자료
'크리미널' 김인권, 푸근함 뒤에 살인마의 본능.. 2017-07-31 354

0731.jpg


[TV리포트=김지현 기자] 배우 김인권, 역시 명불허전 신스틸러였다.

그는 지난 26() 첫 방송된 tvN ‘크리미널마인드’(연출 양윤호, 극본 홍승현,제작 태원엔터테인먼트, 스튜디오드래곤) 2회에서 김인권이 반전 있는 캐릭터로 섬뜩한 연기를 선보여 강한 임팩트를 날렸다.

극 중 김인권은 연쇄살인사건의 첫 번째 용의자이자 납치범인 박재민(장동주 분)의 보호관찰관 안상철로 분해 과거 박재민의 사연을 알고 있는 인물로 초반 호기심을 자극했다. 하지만 극이 진행될수록 그의 실체가 밝혀지며 시청자들의 심장을 쫄깃하게 만들었다.

김인권(안상철 역)은 박재민의 이야기를 듣고 안타까운 표정으로 믿어지지가 않네요. 착실하게 산다고 생각했는데..”라며 사람 좋은 보호관찰관의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후반부에 들어가면서 강박증과 트라우마에 갇힌 연쇄살인범으로 완벽하게 뒤바뀌어 안방극장에 미친 존재감을 내뿜었다.

또한 그는 손현주(강기형 역), 이준기(김현준 역)에 버금가는 카리스마와 보는 이들을 소름끼치게 만드는 섬뜩함으로 극의 긴장감을 조성해 안방극장을 충격과 공포로 몰아넣었다.

하지만 실제 촬영 현장에선 180도 다른 모습으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어갔다는 후문. 또한 비하인드 사진까지 공개되며 색다른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크리미널마인드는 앞으로도 단 1회 출연만으로도 강한 인상을 남긴 김인권을 비롯해 다양하고 신선한 볼거리들로 무장해 시청자들을 매료 시킬 예정이다.

한편, 국가범죄정보국 범죄행동분석팀 NCI(이하 NCI)에 김현준이 합류하면서 본격적인 스토리 시작을 예고해 기대를 한층 더 모으고 있는 크리미널마인드는 매주 수, 목 밤 1050tvN에서 방송된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 /사진= 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