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보도자료
‘물괴’, 칸 마켓서 첫 공개…美·中·亞 선 판매 쾌거.. 2018-05-18 38
‘물괴’, 칸 마켓서 첫 공개…美·中·亞 선 판매 쾌거

Monstrum_.jpg

영화 '물괴'가 미국, 중국 및 유럽과 아시아 국가에 선판매되며 전세계적인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다. 

조선 중종 22년, 듣도 보도 못했던 흉악한 짐승이 나타나 나라를 어지럽히고 왕의 안위까지 위협하자 왕의 부름을 받은 ‘윤겸’이 물괴의 실체를 파헤치기 시작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물괴'가 하반기 정식 개봉에 앞서 미국, 중국 및 유럽과 아시아 주요 국가에 선판매되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가운데, 세계 최대 필름 시장으로 꼽히는 칸 마켓에서 첫 공개되며 전세계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해외배급사 화인컷에 따르면 '물괴'는 칸 현지에서 공개된 해외 포스터만으로도 '물괴'의 존재감은 가히 폭발적이었다. 시선을 사로잡는 물괴의 강렬한 옆모습과 불빛 너머로 번뜩이는 눈빛을 드러내 보이는 ‘물괴’의 형상은 큰 주목을 받았고, 한국형 크리쳐 무비에 대한 호기심을 증폭시켰다. 이러한 관심을 입증하듯 첫 베일을 벗은 스크리닝 후, 각국 바이어들의 문의가 쇄도하며 '물괴'는 그야말로 칸 마켓의 독보적인 화제작 중 하나로 자리매김했다. 

현재 '물괴'는 미국, 중국, 영국 및 아시아 주요 국가와 유럽권에 판매가 완료됐다. 국내 정식 개봉에 앞서 그야말로 전세계에서 심상치 않은 관심을 보이고 있는 셈. '부산행'의 아시아 지역 배급사인 Clover Films가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브루나이, 인도네시아의 판권을 구매했으며 치열한 경쟁이 펼쳐지기도 했던 대만에 이어 베트남, 태국, 필리핀 등에서 '물괴'의 흥행성에 일찌감치 관심을 보이며 계약을 체결했다. 또한 대작 상업영화뿐만 아니라 박찬욱 감독의 '아가씨' 등 작품성까지 두루 갖춘 영화들을 배급해온 독일의 Koch Media도 '물괴'의 뛰어난 퀄리티에 박수를 보내며 계약을 체결했고 일본, 홍콩 등에서도 집중적인 관심을 보이며 추가 계약 체결이 예상되고 있다. 

전세계적으로 쏟아지는 관심 속에서 영화계 안팎의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는 영화 '물괴'는 2018년 하반기 개봉 예정이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사진 제공 = 태원엔터테인먼트